나노스, 지난해 흑자전환…"관리종목 우려 해소"

나노스가 지난해 잠점 영업이익이 17억7200만원을 달성해 전년 대비 흑자 전환했다고 15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88.18% 증가한 589억9900만원이다.

회사측은 "지난해 흑자 전환 성공은 물량증가와 수익성 확대 때문"이라며 "적자에 따른 관리종목 지정에 대한 우려와 불안감을 해소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나노스는 연결 기준 회계를 택하고 있다. 따라서 감사보고서가 나오기까지 시간이 조금 더 소요될 것이로 보인다. 회사측은 최종 감사보고서가 제출되면 관리종목 이슈는 해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측 관계자는 "그간 적자 사업을 조정하고 신사업 추진을 위한 힘든 과정도 있었지만 실적이 가시화되고 있다"며 "재무건전성을 높이고 외부 전문가 유입 등을 통해 올해 신사업을 통해 성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