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의 레드 컬러 활용법

[오은선 기자] 하늘 아래 같은 컬러는 없다고 하던가. 이 말은 메이크업뿐만 아니라 패션계에서도 통한다. 같은 레드 컬러의 아이템이더라도 재질과 디자인에 따라 확연히 다른 무드를 자아낸다. 더불어 함께 매치하는 의상에 따라 수없이 많은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다.

자칫 칙칙할 수 있는 블랙 컬러의 향연인 겨울철 패션 속에서 통통 튀는 스타일링으로 분위기 전환을 하고 싶다면 단연 레드 컬러가 제격. 하지만 레드 컬러는 다른 색상들 사이에서 밝은 느낌이 강해 자칫하면 과하거나 어울리지 않을 확률이 높다.

올겨울, 누구보다 트렌디해 보이는 스타일링을 연출하고 싶다면 스타의 레드 컬러 활용법을 살펴보면 어떨까. 트렌디한 스타를 참고하는 것만으로도 패셔니스타에 한 걸음 다가갈 수 있다.

손나은
스타의 레드 컬러 활용법

에이핑크 손나은은 음악방송 출근길에서 화려한 레드를 활용한 패션으로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강렬한 레드 컬러 패딩을 착용해 보온과 패션 두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은 것. 이어 함께 매치한 팬츠 역시 레드 포인트 디자인으로 아우터와 완벽한 궁합을 자랑했다.

또한 패딩에 디자인된 레드 스트랩 역시 눈에 띈다. 패셔니스타 손나은 답게 축 늘어뜨린 끈은 스타일리시함을 배가 시킨다. 이어 그는 심플한 블랙 앵클 부츠를 매치했다.

손나은처럼 강렬한 컬러의 아우터를 선택한다면 이너는 심플한 컬러를 매치해볼 것. 모두 강한 컬러를 선택한다면 투머치 패션으로 이어지기 쉽다.

정은지

스타의 레드 컬러 활용법

에이핑크 정은지는 파격적인 트레이닝 패션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누구보다 편한 스타일로 등장한 것. 한파에도 끄떡 없을 정도로 꽁꽁 싸맨 패션은 추운 날씨에 참고하기 제격이다.

정은지처럼 핫한 레드 컬러를 선택한다면 자칫 편안하게 흐를 수 있는 트레이닝 팬츠조차 스타일리시한 느낌으로 연출할 수 있다. 이때의 포인트는 바로 컬러의 톤.

그는 쨍한 레드 컬러가 아닌 톤 다운된 버건디 레드 컬러를 선택했다. 이는 화려함 보다는 차분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더불어 블랙 이너를 팬츠 위로 꺼내 아우터와 통일감을 줬다. 이어 슈즈에 주목할 것. 슈즈 또한 레드 포인트를 줬다.

설아
스타의 레드 컬러 활용법

우주소녀 설아는 패션과 뷰티에 관심이 많다고 유명한 멤버다. 음악방송 출근길에서 역시 스타일리시한 코트 패션을 선보였는데, 블랙 이너와 레드 체크 코트를 매치해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이너 패션 또한 눈 여겨볼만 하다. 단순히 블랙으로 통일한 것이 아닌 재질로 포인트를 줬다. 시스루 블랙 터틀넥과 모직 롱 플리츠 스커트를 매치한 것. 이어 끈 디테일이 살아있는 부츠를 선택해 포인트를 더했다.

설아의 룩을 활용하고 싶다면 이너를 살짝 변경해도 좋다. 블랙 팬츠 혹은 미니스커트와 매치한다면 더욱 다양한 분위기를 자아낼 수 있다.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