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비 대형 기획사 싸이더스HQ와 계약, “예술 재능 겸비한 아티스트”

[연예팀] 솔비가 그 재능을 인정받았다.

12월27일 싸이더스HQ 측은 “가수 솔비(본명 권지안)가 싸이더스HQ와 계약을 맺고 ‘아트테이너’로서의 한 단계 성장을 예고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예술파트는 기존 그대로 엠에이피크루가, 엔터테인먼트 파트는 싸이더스HQ가 맡아 솔비가 지닌 재능을 세분화시켜 양사의 전문분야로 협업해 시너지를 창출할 예정인 것.

2006년 그룹 타이푼의 메인 보컬로 데뷔한 솔비는 2008년 솔로 앨범 ‘Do it’을 시작으로 매년 꾸준한 음반 활동을 이어가고 있을 뿐 아니라, 각종 예능에서의 신선한 모습들로 독보적인 활약을 보여주며 출연마다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또한 MBC 드라마 ‘라이프 특별조사팀’, 연극 ‘이기동 체육관’, 뮤지컬 ‘톡식히어로’ 등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주목 받은 바 있는 솔비는, 향후 연기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앞으로 보여줄 다양한 모습들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12년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화가로서 본인만의 개념과 철학을 바탕으로 한 예술 활동을 펼치며, 이에 음악을 결합한 퍼포먼스와 기존에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컬래버레이션을 시도해 문화의 다양성 확대에도 노력을 하고 있다. 최근에는 유튜브 채널을 개설, 1인 미디어로서 독창적인 콘텐츠를 제작해 대중들과 소통하고 있기도.

한편, 싸이더스HQ 매니지먼트 관계자는 “솔비는 예술적 감각과 재능을 겸비한 독보적인 아티스트다. 다방면에서 뛰어난 재능과 역량을 발휘하고 있는 아트테이너로서 함께 만들어나갈 시너지에 기대가 된다. 앞으로 영역을 불문하고 다양한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과 협업을 이어나갈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솔비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tvN ‘탐나는 크루즈’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사진제공: 싸이더스HQ)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