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아내 한수민, 부적절한 손동작 사과
한수민, 패륜 손동작 논란 사과 "신중하지 못했다"
[호감 vs 비호감] 박명수 아내 한수민 "신중치 못한 점 고개 숙여 사과" … 손동작 어떤 뜻

개그맨 박명수의 아내인 한수민이 부적절한 손동작 사용이 논란이 되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한수민은 2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지난 라이브 방송에서 신중하지 못한 행동으로 많은 분들의 마음을 불편하게 해드린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적었다.

이어 "앞으로는 보다 정중한 마음가짐으로 여러분과 소통하겠다"며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지난 29일 한수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코팩을 홍보하는 과정에서 자신이 몇 년간 코팩을 한 적이 없다는 것을 강조하기 위해 손가락 엄지와 새끼 손가락을 세워 이마에 가져다 대는 제스처를 취했다.

'약속한다'는 뜻과 함께 ‘내 말이 틀리면 우리 엄마를 매춘부로 불러도 좋다’는 의도가 담겨 있다고 알려져 있다.
[호감 vs 비호감] 박명수 아내 한수민 "신중치 못한 점 고개 숙여 사과" … 손동작 어떤 뜻

자신이 판매하는 제품을 홍보하기 위해 어머니 비하를 상징하는 손가락 동작을 취하자 네티즌들은 불쾌하다는 반응을 보냈다.

박명수의 아내인 한수민은 피부과의사인 동시에 뷰티브랜드 대표로 활동하며 예능에 얼굴을 비춰왔으며 최근에는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박명수 아내에서 한수민이라는 자신의 이름을 알려가던 중 라이브 방송 중 불거진 경솔한 언행으로 순식간에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