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연실/ 사진=정연실 인스타그램

정연실/ 사진=정연실 인스타그램

모델 정연실이 수영복을 입은 채 군살 없는 완벽한 다리라인을 뽐냈다.

정연실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 여름 첫 수영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들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정연실은 검정 모노키니를 입은 채 썬베드에 앉아있다. 특히 그의 흠잡을 곳 없는 늘씬한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몸매끝판왕", "버닝버블 효과인가요?", "사랑스러워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정연실은 현재 메리드마리 의류 쇼핑몰 대표이며 프리랜서 모델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태유나 한경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