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한여름" 원주 34.8도·춘천 34.1도… 강원 폭염특보 확대

강원지방기상청은 23일 오전 11시를 기해 양양·고성·속초 평지와 원주, 영월에 폭염주의보를 내렸다.

이로써 도내 폭염특보는 영서 내륙과 강릉 평지를 비롯해 10개 시·군으로 확대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22일 오후 4시까지 낮 최고기온은 원주 부론 34.8도, 춘천 신북 34.1도, 홍천 33.9도, 화천·정선 33.8도, 양양 33.4도, 강릉 32.8도를 기록했다.

불볕더위에 경포 해변 등 동해안에서는 관광객들이 시원한 바다에 뛰어들어 더위를 식혔다.

기상청은 "당분간 낮에는 야외 활동이나 실외 작업을 자제하고, 식중독 발생 가능성이 있어 음식 관리에 유의해야 하며 농작업은 아침과 저녁 시간을 이용해 하루 8시간 이내로 하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