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윙스 투어’ 칠레 공연 비하인드 스토리 전격 공개


그룹 방탄소년단의 ‘윙스 투어’ 첫 해외 일정인 칠레 공연 무대와 백스테이지 현장, 숙소에서의 모습 등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된다.

방탄소년단은 4일 밤 12시 유튜브 ‘방탄TV(BANGTANTV)’를 통해 ‘방탄소년단: 번 더 스테이지(BTS: BURN THE STAGE)(이하, 번 더 스테이지)’ 3화를 공개한다.

특히, 지난주 2화 공개 후 가장 많은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던 장면이자 칠레 공연 도중 벌어진 멤버 정국의 무대 뒷이야기와 정국이 쓰러진 상황에서 공연을 마치기 위해 서로를 챙기며 노력하는 멤버들의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전 세계를 누비는 해외 투어 중에도 호텔 한편에 작업실을 만들어 음악 작업에 열중하는 방탄소년단의 이야기가 방송될 예정이다.
방탄소년단 인기 질주 비결은? 해외투어 중에도 호텔에 작업실 만들어

유튜브 레드 오리지널 시리즈인 ‘번 더 스테이지’는 지난해 성공적인 월드 투어로 마무리된 ‘2017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로지 에피소드3 윙스 투어(2017 BTS LIVE TRILOGY EPISODE III THE WINGS TOUR)’의 300일간 대장정을 리얼 밀착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기획해 총 8편으로 만들었다.

‘번 더 스테이지’는 지난 3월 28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방탄TV’를 통해 매주 한 편씩 순차적으로 방영된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