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급 호텔 웨딩 박람회·프로모션

특급 호텔… 작은 결혼식

시그니엘서울, 76층 연회장서 100~300명 소규모 웨딩
신랑·신부 '롤스로이스' 차량 픽업 서비스

코트야드메리어트판교 '도심 속 소규모 웨딩' 쇼케이스
쉐라톤서울디큐브시티는 50명 결혼식도 열 수 있어

서울웨스틴조선, 금색 테마로 예식 꾸며줘
3~4월에 결혼식 올리면 골든월·샹들리에 50% 할인

그랜드하얏트서울, 라벤더·체리블러섬 등 4가지 테마
실내 예식홀 정원처럼 꾸며 이국적 분위기 조성
 웨스틴조선서울

웨스틴조선서울

봄 예식을 준비하는 예비 부부들은 연초부터 발품을 판다. 대다수 호텔이 1~2월에 그해의 웨딩 콘셉트와 프로모션 등을 공개하기 때문이다. 주요 특급호텔의 올해 봄 웨딩 서비스와 프로모션을 비교해봤다.
그랜드힐튼서울

그랜드힐튼서울

시그니엘서울

시그니엘서울

최근 ‘작은 결혼식’이 트렌드로 자리잡기 시작했다. 호텔들도 이 흐름에 맞춰 소규모 웨딩 상품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시그니엘서울이 대표적이다. 100명부터 300명까지 하객을 초대할 수 있다. 연회장은 세계 최고 높이인 76층에 자리잡고 있다. 확 트인 전망으로 인기가 높다. 3~6월 시그니엘에서 150명 이상 규모 예식을 올리면 에비앙 스파 60분 커플 프로그램 이용권도 받을 수 있다. 여기에 1박 200만원 상당의 프리미어 스위트룸을 허니문 객실로 무료 제공한다. 신랑·신부는 롤스로이스 차량으로 픽업해준다.

쉐라톤서울디큐브시티

쉐라톤서울디큐브시티

코트야드메리어트판교는 3월22일 ‘도심속 소규모 웨딩’을 주제로 웨딩 쇼케이스를 연다. 이날 쇼케이스에 방문해 계약하면 음식값을 10% 할인해준다. 쉐라톤서울디큐브시티에선 50명 웨딩도 열 수 있다. 양식 퓨전한식 뷔페 식사 메뉴 10% 할인, 와인 포함 음료 메뉴 20% 할인 등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그랜드힐튼서울에서는 80명 이상이면 결혼식을 예약할 수 있다. 평일과 일요일 저녁에 예식을 올리면 웨딩 정찬 10% 할인 혜택 등을 받을 수 있다.

더플라자

더플라자

저마다 다른 예식 콘셉트를 내세워 ‘특별한 결혼’을 강조하는 호텔도 있다. 한화 더플라자는 예식의 시작부터 끝까지 모든 과정을 맞춤형으로 설계해준다. 호텔 내 플라워숍 ‘지스텀’의 수석플로리스트, 호텔 셰프, 웨딩팀 등이 팀을 꾸려 예식을 전담해 준비해준다.

서울웨스틴조선호텔에선 금빛 결혼식을 올릴 수 있다. 올해 웨딩 콘셉트를 ‘링 더 골든벨’로 정하고 금색을 테마로 예식을 꾸며준다. 3~4월 예식을 올리면 750만원 상당의 골든월 무대와 샹들리에를 50%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다. 250만원 상당의 ‘골든 웨딩 케이크’는 무료로 제공한다.

그랜드힐튼서울

그랜드힐튼서울

그랜드하얏트서울은 올해 웨딩 콘셉트를 로열 팰러스, 체리 블러섬, 인챈티드 포레스트, 라벤더 가든 4가지로 발표했다. 야외 웨딩처럼 정원을 꾸며 실내에서 이국적으로 예식을 여는 게 특징이다. 호텔 관계자는 “자체 설문조사 결과 소비자의 80%가 야외결혼을 꿈꾸고 있었다”며 “그러나 날씨 등 제약이 많아 야외 예식을 실내로 옮기자는 아이디어가 나왔다”고 말했다. 정원의 결혼식을 실내에서 하는 셈이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