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티브밤, 中 루이통과 MOU 체결



유아용 교육용 게임 ‘분홍돌고래 뽀뚜’를 만든 교육용 콘텐츠 개발업체 크리에이티브밤이 지난 17일 중국 애니메이션 제작사인 장쑤 루이통 애니메이션산업주식회사(루이통)와 콘텐츠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번 MOU 체결로 두 회사는 ‘분홍돌고래 뽀뚜’ 애니메이션 제작을 위해 협력하게 된다. 20부작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를 함께 만들고 ‘분홍돌고래 뽀뚜’를 활용한 캐릭터 완구와 교구, 서적 등 2차 저작물을 공동 제작할 계획이다. 크리에이티브밤은 지난 1일부터 애니메이션 제작사 도하와 함께 ‘분홍돌고래 뽀뚜’ 스토리 제작에 착수했다. 애니메이션화(化) 작업은 오는 4월부터 시작된다. 이 작품은 2017년 하반기 중국 CCTV와 유쿠투더우, 텐센트TV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루이통은 중국 장쑤성(江蘇省) 쑤저우(蘇州)에 있는 중국 500대 기업 중 하나인 아오양그룹의 자회사다. 2010년부터 ‘루이 토끼의 레드 크리스털’ ‘루이 토끼의 즐거운 농장’ ‘중화 미덕 소년’ 등 다양한 작품을 제작해왔다. 2차원(2D) 자동 애니메이션 생성 시스템을 자체 개발하기도 한 루이통은 2011~2013년 중국에서 국산 우수 애니메이션상과 전국 과학기술 애니메이션 대회 1등상 등을 수상했다.

마명엽 크리에이티브밤 대표는 “루이통과의 합작 프로젝트를 통해 ‘분홍돌고래 뽀뚜’를 중국 시장에서 가장 사랑받는 어린이용 콘텐츠로 자리잡게 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보영 기자 w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