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이투더스카이, V앱 통해 화기애애 재킷 촬영 현장 ‘최초 공개’

[bnt뉴스 조혜진 기자]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의 앨범 재킷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9월14일 첫 미니 앨범 발매를 앞둔 플라이투더스카이가 포털사이트 네이버 V앱을 통해 재킷 촬영 현장을 최초로 공개했다.

28일 오후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자신들의 V앱 채널을 오픈하고 가장 먼저 재킷 촬영 현장을 공개하며 컴백을 앞둔 근황을 전한 것.

V앱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된 플라이투더스카이의 재킷 촬영 모습은 앞서 프롤로그 형식으로 공개된 두 멤버의 초원 컷 이미지가 촬영된 날의 이야기로, 슬픈 느낌이 감도는 이미지와는 달리 즐거운 촬영 현장의 분위기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공개된 영상에서 브라이언은 “날씨가 더워서 괜찮지는 않지만 팬들 위해서 열심히 해야죠. 팬들 없으면 우리도 없어요. 그래서 우린 팬들 위해서 고생 해야해요”하고 각오를 다지며 환희를 다정하게 백허그 했다.

그러자 환희는 “아 더워더워 더워”라며 정색했고 “우리 결혼해요”라며 더 놀려대는 브라이언의 뒤에서 환희는 “경찰 불러”라고 외쳐 변함없는 두 사람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어 “조만간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기대 많이 해주세요”라고 전하며 다시 결합한 두 멤버의 만남에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플라이투더스카이는 14일 앨범 발매 전까지 새 앨범 막바지 준비 과정과 콘서트 관련 이야기들을 V앱을 통해 생중계와 비하인드 영상의 형식으로 전달하며 1년 만에 컴백을 앞둔 만큼 팬들과의 친밀한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앨범 활동에 이어 10월에는 전국 투어 단독 콘서트 ‘플라이 하이(Fly high)’를 개최한다. (사진출처: 플라이투더스카이 네이버 V앱 채널 영상 캡처)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