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잘될 거야’ 엄현경, 포스터 촬영 비하인드 컷…‘완벽 각선미’

[bnt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엄현경이 완벽한 각선미를 과시했다.

8월3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2 새 일일드라마 ‘다 잘될 거야’(연출 김원용, 극본 이선희)에 출연하는 엄현경의 포스터 촬영현장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 된 사진 속 엄현경은 화려한 패턴의 미니 원피스로 도시적이면서도 고혹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특히 포토샵을 하지 않은 무보정 사진에도 굴욕 없는 몸매를 자랑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다 잘될 거야’는 부모자식, 부부, 연인 등 다양한 인간관계를 달콤 쌉쌀한 사랑으로 풀어내는 힐링 드라마다.

극중 엄현경은 지긋지긋한 가난에서 벗어나기 위해 사랑하는 사람들까지 이용하는 매력적인 악녀 강희정 역을 맡았다.

한편 엄현경이 출연하는 ‘다 잘될 거야’는 31일 오후 7시5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지앤지프로덕션)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