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홍석천, '김선아 이끄는 터프한 남자'

[ 진연수 기자 ] 배우 홍석천, 김선아가 11일 오후 서울 행당동 CGV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영화 '악의 연대기'(감독 백운학, 제작 (주)비에이엔터테인먼트) VIP 시사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손현주, 마동석, 박서준 주연의 '악의 연대기'는 특진을 앞둔 최고의 순간에 우발적으로 사람을 죽인 최반장(손현주)이 자신이 저지른 살인사건의 담당자가 돼 사건을 은폐하기 시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추적 스릴러로 오는 14일 개봉 예정이다.

진연수 한경닷컴 기자 jin90@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