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스토리를 담는다…삼성전자, '갤럭시A 스토리그래프展' 개최

삼성전자가 27일부터 오는 2월6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라이브플라자에서 '갤럭시A 스토리그래프전(展)'을 개최한다.

'갤럭시A 스토리그래프전'은 풀 메탈 바디에 강력한 셀프 카메라(셀피) 기능을 갖춘 '갤럭시A5'와 '갤럭시 A7' 출시를 맞아 '갤럭시A'로 직접 촬영한 셀피를 통해 자신만의 스토리와 감성을 표현하는 전시회다.

이번 전시회에는 피겨스케이팅 박소연 선수와 김해진 선수, 배우 서강준 등과 다양한 스토리를 가진 다수의 일반인들이 함께 참여했다.

27일 오프닝 행사 현장에는 랩퍼 빈지노, 스포츠 클라이밍 김자인 선수, 여행작가 권준오, 영화감독 박가희 등 유명인들이 참석했다.

김자인 선수는 실제 암벽 등반하는 모습을 '갤럭시 A5'의 500만 화소 고화질 전면 카메라에 담았다. '갤럭시A' TV 광고 모델이기도 한 가수 빈지노는 최대 120도의 넓은 화각으로 많은 인원을 한 장의 사진에 담을 수 있는 '와이드 셀프샷' 기능으로 광고 촬영 현장을 담은 셀피를 선보였다.

'갤럭시A 스토리그래프전'이 열리는 코엑스 라이브플라자에는 관람객이 휴식과 작품 감상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이색적인 공간도 마련된다. 또 '갤럭시A'의 다양한 촬영 모드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셀피 체험존'도 운영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A 스토리그래프전'을 통해 셀피가 단순한 한 장의 사진이 아닌 많은 사람들에게 영감을 주는 멋진 스토리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