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출처=유튜브 아폴리TV

'태연 추락사고'

소녀시대 태연의 추락사고 당시 모습이 찍힌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소녀시대 태연은 22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제24회 서울가요대상에서 약 2m 높이의 무대에서 추락하는 사고를 당했다. 이날 태연은 소녀시대 유닛 태티서의 멤버로 행사에 참여해 '할러(Holler)' 무대를 마치고 퇴장하던 중 사고를 당했다.

태연 추락사고는 태연이 무대를 퇴장하던 중 무대 바닥에 설치됐던 리프트가 갑자기 내려가면서 발생했다. 태연이 무대 아래로 갑자기 사라진 추락사고에 시상식 현장에 있던 팬들도 크게 놀란 것으로 전해졌다.

팬들이 촬영한 태연 추락사고 동영상에는 서현이 먼저 휘청거린 후 태연이 갑자기 무대아래로 떨어지자 백댄서들이 태연의 주위로 몰려들어 부축한 채 자리를 빠져나가는 모습이 담겨있다.

소녀시대 태연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태연 추락 사고에 대해 “시상식 무대를 마치고 퇴장하던 상황에 일어난 일로 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정밀 검사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SM 측은 “다행히 큰 이상은 없고 허리 근육이 놀란 상태라는 진단을 받아 치료를 받고 귀가했다”며 추락사고를 당한 태연의 상태를 전했다.

태연 추락사고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태연 추락사고, 큰일날 뻔했네", "태연 추락사고, 무대가 너무 허술했던 것 아냐?", "태연 추락사고, 원인 꼭 밝히길", "태연 추락사고, 안전불감증이 문제", "태연 추락사고, 사과문 올려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