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결별

김연아 결별

김연아 결별

'피겨 여왕' 김연아와 아이스하키 선수 김원중의 결별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과거 김원중의 후배라는 네티즌이 쓴 글이 화제다.

김원중의 후배라고 밝힌 한 네티즌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원중이 형이 예전에 연예인들 만난 것 가지고 뭐라 하시는 사람들이 있는데 그냥 '원나잇' 한 것도 아니고 서로 진심으로 사랑하니까 만난 것 아니겠습니까"라며 "일반인들도 다 만났다 헤어졌다 하잖아요"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원중이 형이 무슨 연예인 킬러여서 연예인들만 골라 만난 것도 아니고 일반인들도 만났습니다"라며 "둘(김연아와 김원중)은 좋아서 미래 계획도 세우고 있다고 들었는데 이런 식으로 훼방 놓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했다.

19일 한 매체는 최근 김연아와 김원중이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면서 정확한 결별 시점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김연아 김원중, 이렇게 끝나는구나" "김연아 결별, 찌라시가 사실인 듯" "김연아 김원중, 후배는 왜 발끈했지?" "김연아 김원중 결별, 사실이었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