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6 송유빈

슈퍼스타K6 송유빈

‘슈퍼스타K6’ 동명이인 출연자 '송유빈들'이 화제다.

22일 밤 방송된 Mnet ‘슈퍼스타K6’에서는 대구에서 온 남자 고등학생 송유빈이 슈퍼위크 1차 오디션에서 합격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송유빈은 김조한의 ‘사랑에 빠지고 싶다’로 심사위원들의 찬사를 이끌어냈다.

송유빈은 지난 지역예선에서도 주목받은 바 있다. 그는 당시 김연우의 ‘이별택시’를 불러 심사위원과 시청자의 눈길을 끌었다.

아직 고등학생인 송유빈은 이목구비가 뚜렷한 데다 가창력까지 갖춰 강력한 ‘톱10’ 후보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또 다른 ‘슈퍼스타K6’ 송유빈 역시 화제다.

그 주인공은 여자 고등학생 송유빈으로, 부천 출신 여고생 송유빈은 지난 방송에서 아이유 닮은 외모로 화제가 되었다.

당시 여자 송유빈을 심사한 윤종신이 “가르친 거는 깔끔하게 소화하는 스타일인 것 같다. 하지만 ‘슈퍼스타K’는 짧은 시간 안에 성과를 내야 한다. 발전된 모습을 기대하겠다”고 평가하면서 그녀의 노래실력 역시 검증받았다 할 수 있다.

남자 송유빈과 여자 송유빈이 ‘슈퍼스타K6’에서각을 드러내며, '슈퍼스타K' 사상 최초로 ‘톱10’에 동명이인 진출자가 등장할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슈퍼스타K6 송유빈 합격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슈퍼스타K6 송유빈, 축하해요" "슈퍼스타K6 송유빈, 계속 듣고 싶다" "슈퍼스타K6 송유빈, 노래 잘한다" "슈퍼스타K6 송유빈, 둘 다 괜찮은듯" "슈퍼스타K6 송유빈, 남자가 훨씬 낫지 않나?" "슈퍼스타K6 송유빈, 여자 귀엽다" "슈퍼스타K6 송유빈, 둘 다 더 봐야 알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