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세 이상 노인과 동반 1인
만 65세 이상이면 추석 연휴인 6~10일 전국 61개 CGV 극장에서 영화 ‘명량’을 동반자 1인과 함께 무료로 볼 수 있다. CJ그룹은 4일 “시간과 경제적 이유로 아직 영화 ‘명량’을 보지 못한 노년층에 문화를 즐길 기회를 제공하고자 무료 상영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주민등록증, 면허증 등 나이를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갖고 극장을 찾으면 된다. CJ 관계자는 “인터넷 예매가 익숙하지 않은 노년 관객을 위해 전체 좌석 중 절반을 현장 구매 좌석으로 지정했고, 상영시간을 대부분 오전 9시~오후 4시대로 조정했다”고 설명했다. 동반한 1인도 나이에 상관없이 무료로 볼 수 있다. 극장과 시간표는 CJ CGV(cgv.co.kr)와 대한노인회 중앙회(koreapeople.co.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1544-1122.

김인선 기자 indd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