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통신장애 늑장 대응, 뿔난 네티즌들 "보상은?"

SKT 통신장애

SK텔레콤(이하 SKT)이 통신장애 이후 공식 사과문을 게재했다.

SKT 통신장애 현상은 20일 오후 6시부터 6시간 가량 불안정하다 21일 새벽 정상화됐다.

일부 이용자들은 전화가 끊기는 현상이나 데이터 송수신이 안 되는 불편함을 겪었다.

SKT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20일 일부 고객분들에게 발생한 서비스 장애로 인해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에 네티즌들은 "SKT 통신장애, 또 발생했네", "SKT 통신장애, 보상은 어떻게 할 것인지", "SKT 통신장애, 정말 불편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SKT 측이 보상방안은 추후 안내한다고 했지만 이용자들이 보상받을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