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상국 천이슬

양상국 천이슬

공개연인 양상국과 천이슬이 서로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는 양상국과 천이슬이 출연, 인터뷰에서 자신들에 얽힌 루머를 해명했다. 특히 양상국은 "많은 분들이 천이슬이 뜨고 나서 도망갈 것이다. 계약커플이라는 소리도 한다"고 안타까운 마음을 내비쳤다.

양상국과 천이슬은 지난해 열애 사실을 공개했다. 이후 개그맨과 배우 커플이라는 점에서 화제를 모았는데, 특히 천이슬의 미모가 워낙 뛰어나다 보니 열애 인정 후 각종 루머에 시달리게 됐다.

이에 두 사람은 여러 번 방송에 출연해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였으나 루머는 끝이 없었다.

양상국은 "악플이 정말 많다"며 "우리 정말 사랑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천이슬은 "공개연애 전에는 나도 양상국을 못 믿고, 양상국도 나를 못 믿었다. 하지만 공개연애를 하고 난 뒤 더 신뢰가 쌓여 서로를 믿는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