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소희

송소희

'불후의 명곡2' 무대에 홍경민과 국악소녀 송소희가 함께 등장했다.

홍경민은 1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2' 3.1절 특집에 출연해 쟁쟁한 가수들과 경쟁을 펼쳤다.

이날 홍경민의 지원사격을 나선 건 다름아닌 국악소녀 송소희. 송소희는 현재 한 이동 통신사 광고로 화제의 대상이다. 이런 그녀가 '불후의 명곡'에 등장했기에 기대감은 높아졌다.

이날 '불후의 명곡'에서 홍경민은 '홀로아리랑'을 선곡, 송소희와 함께 멋드러지는 무대를 꾸몄다. 특히 송소희는 어린 나이에도 무대가 울릴 정도로 열창을 해 현장에 있는 사람들을 감탄케 했다고.

또 홍경민은 송소희 뿐만 아니라 33인의 소년소녀 합창단과 함께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3.1절 특집 답게 다양한 무대를 준비했다는 사실이 느껴졌다.

한편 이날 '불후의 명곡2'에서 송소희는 남다른 예능감을 뽐내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불후의 명곡' 송소희 출연에 "송소희 불후의 명곡 출연, 탁월한 선택" "송소희 불후의명곡, 또 나오면 좋겠네요" "송소희 홀로아리랑 열창, 멋졌어요" "송소희랑 홀로아리랑, 정말 잘 어울려요" "송소희 홀로아리랑, 딱 어울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