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아

이영아

이영아가 탄탄한 근육을 공개하며 동준의 감탄을 샀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정글의법칙 in 보르네오’에서는 병만족과 최강자족이 처음으로 만나 인사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강자족 전혜빈은 “헝거게임이라는 것 자체가 서로가 서로를 처치하거나 살아 남는 거다”고 엄포를 놨다.

병만족 이영아는 지지 않았다.

이영아는 “여자 대 여자가 왔다. 나도 살아야 한다”고 남다른 각오를 드러냈다. 여기서 이영아는 가녀린 몸 속 감춰진 고탄력 근육질을 드러냈다.

이에 남자 아이돌 그룹 제국의 아이들 동준은 “형 같아요, 형”이라고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이영아는 왕도마뱀 손질도 척척 해내며, 진정한 병만족의 모습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