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수록 심장이 뛰는 남자 최우식, 카멜레온 같은 화보 공개

[최소담 기자] 배우 최우식이 팔색조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해 여심을 사로 잡았다.

SBS 예능프로그램 ‘심장이 뛴다’에서 꽃미남 아기대원으로 활약하고 있는 배우 최우식이 화보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며 눈길을 끈 것.

사진 속 그는 작은 얼굴과 긴 팔다리로 모델 못지 않은 비율을 자랑했다. 도트패턴 네이비 재킷을 어깨에 걸쳐 어린 왕자 같은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또한 비비드한 컬러의 의상으로 발랄한 느낌을 주기도 했다.

더불어 장난감 총을 활용해 시크하고 섹시한 매력까지 선보이며 반전매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매력적인 배우 최우식!”, “어린 왕자 같다”, “아기대원이 이렇게 섹시할 수가”, “귀여움과 남자다움을 둘 다 가진 듯!”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 2014 S/S NEW 패턴룩과 백 스타일링 TIP
▶ 대한민국을 웃고 울린 김연아 연기 속 의상의 비밀
▶ “세탁비 많이 드는 컬러?” 화이트 톱의 매력!
▶ 선미-가인-스텔라, 여가수들은 지금 ‘노출’ 전쟁중
▶ 졸업-입학 시즌, 누구보다 돋보이는 ‘시크릿’ 스타일링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