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그대’ 박해진, 안기고 싶은 포근한 니트 패션 선봬

[최소담 기자] 2월2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순정남으로 인기몰이 중인 박해진의 니트 패션이 화제다.

‘별그대’ 에서는 유세미(유인나)가 이휘경(박해진)의 집에 찾아가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에서 박해진의 상반신이 클로즈 업 되어 그의 패션센스가 발휘된 것.

박혜진이 입은 네이비 컬러의 니트 풀오버는 그의 넓은 어깨와 잘 어울려 편안하면서도 포근한 느낌을 줬다.

그는 그 동안 ‘별그대’에서 우월 비주얼과 세련된 패션 스타일을 선보이며 화제몰이를 해왔다. 또한 세심한 감정표현과 뛰어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박해진의 니트 스타일을 본 네티즌들은 “넓은 어깨에 걸쳐진 니트가 부럽다”, “역시 우월한 옷걸이다”, “저 넓은 어깨에 파묻혀봤으면 좋겠다”, “패션의 완성은 어깨?”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방송 캡처)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 2014 S/S NEW 패턴룩과 백 스타일링 TIP
▶ 대한민국을 웃고 울린 김연아 연기 속 의상의 비밀
▶ “세탁비 많이 드는 컬러?” 화이트 톱의 매력!
▶ 선미-가인-스텔라, 여가수들은 지금 ‘노출’ 전쟁중
▶ 졸업-입학 시즌, 누구보다 돋보이는 ‘시크릿’ 스타일링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