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골드디스크 5관왕을 달성한 동방신기.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일본 골드디스크 5관왕을 달성한 동방신기.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동방신기, 일본 골드디스크 5관왕

"구관이 명관이다."

동방신기가 제28회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에서 5관왕을 달성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동방신기는 지난 27일 골드디스크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 제28회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에서 '베스트 아시안 아티스트'와 '올해의 앨범', '베스트 3 앨범', '올해의 다운로드송', '베스트 뮤직비디오' 등 총 5개 부문에서 수상자로 선정돼 일본에서의 변함없는 인기를 입증했다.

올해로 28회를 맞은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은 일본 레코드 협회 주최로, 매년 한 해 동안의 음반과 비디오 등의 판매량 실적을 기준, 음악 산업 발전에 공헌한 아티스트와 작품을 시상하는 일본의 권위있는 시상식 중 하나다.

한편 동방신기는 지난해 해외 가수로는 최초로 요코하마 닛산스타디움 공연을 포함한 5대 돔투어에서 무려 85만 관객 동원한 기록과 12번의 오리콘 주간 싱글차트 통산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또한 일본 역대 해외 아티스트 사상 최다 1위 기록을 세우는 등 멤버 이탈 이후에도 일본에서 여전히 뜨거운 인기와 영향력을 입증하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소식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동방신기 여전하네", "일본 골드디스크 5관왕 위업 축하", "동방신기, 내년에도 골드디스크 부탁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