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출처 : 태연 인스타그램

사진출처 : 태연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그림을 그리는 일상 모습을 공개했다.

3일 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막상 도구들이 갖춰지니까 뭘 그려야 할지 몰라서 점만 찍고 놀았지. 그릴 수 있는 것이 없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태연은 캔버스 앞에 붓을 들고 서있는 모습이다. 태연은 일상 속에서도 특유의 청순한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끌고 있다.

태연은 과거에 취미로 그린 그림을 공개하면서 뛰어난 그림 실력을 인증했다. 또한 누리꾼들로부터 '탱화백'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태연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그림 완성되면 공개해요" "노래도 완벽한데 그림도 잘 그려?" "찍은 점이라도 공개해줘요" "탱화백 실력 어떨까 궁금하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