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제이 로한 / 영화 '퀸카로 살아 남는 법' 스틸컷

린제이 로한 / 영화 '퀸카로 살아 남는 법' 스틸컷

린제이 로한과 리암 니슨의 관계가 누리꾼들의 주목을 끌고 있다.

최근 리암 니슨 주연의 영화 '논스톱' 메인 예고편이 공개되자, 린제이 로한과 리암 니슨의 과거 인연이 뒤늦게 알려졌다.

리암 니슨의 아들 마이클 니슨은 린제이 로한과 지난해 한차례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지난해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 식스의 기사에 따르면 린제이 로한이 19살 모델 리암 딘과 관계를 정리하고 9살 연하인 18살 마이클 니슨과 데이트를 시작했다며 "둘은 추수감사절 전에 린제이의 스타일리스트 친구가 연 파티에 같이 온 것"이라며 "린제이가 마이클의 손을 잡고 여자화장실로 이끌었다"고 전했다.

하지만 당시 리암 니슨의 대변인은 "로한과 마이클 니슨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며 리암니슨은 린제이 로한과 아들이 연결되는 것을 결코 원하지 않는다"고 열애설을 부인하는 뜻을 밝혔다.

린제이 로한의 대변인도 두 사람은 친구 사이일 뿐 사귀는 사이는 아니라며 사실을 부인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린제이 로한, 리암 니슨과 이런 인연이", "린제이 로한, 이렇게 엮이는 것도 리암 니슨은 좋아하지 않을 듯", "린제이 로한, 사고뭉치 이미지 때문에 리암 니슨이 싫었나 보다", "린제이 로한, 9살 연하남과 스캔들 대단해"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