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파는 다큐·예능…케이블선 김수현·지브리 특집

설 연휴 붐비는 극장 대신 온 가족이 둘러앉아 보는 안방극장에도 볼만한 프로그램이 가득하다.

극장에서 놓쳤던 신작 영화들을 골라보거나 인기 드라마를 한꺼번에 다시 볼 수 있다.

◇ 지상파

MBC는 말이 바꾼 문명사를 조명하는 다큐멘터리 '바람의 말'(2월 1일 오전 7시30분)을 방송한다.

실크로드를 개척한 '마왕(馬王) 한혈마'(1부)와 인간에게 오천복을 주는 영물로 인식돼 온 말의 기적 같은 이야기(2부 오천복馬)를 전한다.

배우 송일국이 출연하고 말띠 해에 태어난 배우 하지원이 내레이션을 맡았다.

특선 영화로는 '내 아내의 모든 것'(29일 밤 11시15분)과 '베를린'(30일 밤 11시15분), '감시자들'(31일 밤 10시5분)이 방송된다.

KBS는 강원래-김송 부부 등 임신과 출산을 앞둔 연예인 부부 여섯 쌍의 실생활을 담은 '엄마를 부탁해'를 마련했다.

31일 오후에는 지난해 천만 관객을 넘긴 영화 '광해'(12시10분)와 '7번 방의 선물'(오후 8시30분)을 볼 수 있다.

SBS는 30일 오후 5시20분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주먹쥐고 소림사!'를 방송한다.

김병만, 장우혁, 육중완(장미여관), 동준(ZE;A), 니엘(틴탑)이 중국 무술 최고봉 소림사에 입문해 취권, 당랑권, 소림5권 등 전통 무술에 도전한다.

이영애가 오랜만에 방송에 출연한 SBS 스페셜 '이영애의 만찬'은 음식을 통해 한국인의 음식문화와 정체성을 살펴보는 프로그램이다.

2월 2일과 9일 밤 11시 15분 방송된다.

◇ 케이블

tvN은 지난해 신드롬을 일으킨 드라마 '응답하라 1994' 특집으로 꾸민다.

30일부터 2월 2일까지 '응사' 전편을 다시 방송하고 31일 오후 10시에는 드라마 주인공들이 음악으로 한자리에 모이는 '노래로 응답하라 1994'를 마련했다.

OST 특집으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는 정우, 김성균, 유연석, 바로, 민도희가 출연해 '너에게', '그대와 함께', '운명', '행복한 나를' 등 드라마를 풍성하게 만들어준 OST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채널 CGV에서는 성룡·권상우 주연의 '차이니즈 조디악'(30일 밤 10시), 덴젤 워싱턴과 라이언 레이놀즈의 '세이프 하우스(2월 1일 밤 10시)가 방송된다.

OCN은 30일 '내가 살인범이다'(밤 10시)와 2월 1일 '존 카터:바숨 전쟁의 서막'(밤 10시)을 방송하고 2일 오전 6시부터 '도둑들', '박수건달', 차이니즈 조디악', '존 카터:바숨 전쟁의 서막', '가문의 영광5', '내가 살인범이다'를 연속 방영한다.

드라마전문 채널 '드라마큐브'는 김수현 특집을 마련했다.

31일 오전 8시부터 2월 1일 오후 5시 50분까지 '해를 품은 달' 20부작 연속 방송에 이어, 2월 1일 오후 8시 20분부터는 '별에서 온 그대'가 14회 연속 방송된다.

애니메이션 채널 챔프에서는 스튜디오 지브리 특집으로 '이웃집 야마다군'(29일 밤 10시), '코쿠리코 언덕에서'(30일 밤 10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2월 1일 오후 7시), '모노노케 히메'(2월 1일 밤 10시), '이웃집 토토로'(2일 오후 8시), '천공의 성 라퓨타'(2일 밤 10시)를 만날 수 있다.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mihe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