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매년 안정적 실적…환율 변수에 안흔들려
유아이디, 태블릿PC 관련주…성장성에 저가 매력까지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콘텐츠 日에 많이 진출 '엔저수혜'
○강원랜드-이승석 대표
[베스트 전문가 3인의 주간 유망주 3선] 강원랜드·유아이디·와이지엔터테인먼트

올해는 환율변수에 따른 국내 수출기업의 실적악화가 우려된다. 내수 관련주 중에 양호하고 고른 실적을 이어가는 종목으로 강원랜드가 있다. 강원랜드는 매년 4000억~5000억원대의 안정적인 실적을 유지하고 있다. 영업이익률이 30% 안팎인 고마진 사업이며, 자기자본이익률(ROE)도 15% 내외로 효율적인 사업구조를 갖고 있다. 지난 연말 배당락으로 인해 주가가 단기 조정을 거치고 있지만, 최근 기관을 중심으로 한 수급이 양호하다. 이 회사의 역사적 주가순자산비율(PBR) 고점은 2.9배 이상이었고, 주가수익비율(PER)도 22배 수준이었다. 이를 감안할 때 전년도 실적 추이를 고려한 적정 주가수준은 3만6000원 정도다. 지금 주가 대비 15%의 주가상승률을 기대할 수 있다. 기술적으로도 최근 3만1000원을 중심으로 견조한 조정이 진행돼 4분기 실적발표 이전 주가상승이 기대된다.

○유아이디-석진욱 대표

[베스트 전문가 3인의 주간 유망주 3선] 강원랜드·유아이디·와이지엔터테인먼트

스마트폰 시장이 포화상태에 접어들면서 대안으로 태블릿PC 관련주가 주목받고 있다. 유아이디는 강력한 성장성과 저가라는 점이 부각되는 태블릿PC 관련주다. 전방사업 호조로 인듐산화주석(ITO) 코팅사업부 성장이 지속되고, 삼성디스플레이에서 탑재시키는 물량 2000만대 중 70%를 점유할 것으로 전망되는 배면코팅(PLS) 패널 사업이 호조를 보이고 있다. 이로 인해 올해에도 고속성장이 지속될 전망이다. 유아이디는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2010년 이후 연평균 75%의 이익 성장, 30%에 육박하는 이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작년 3분기 사상 최대 실적에 이어 4분기도 매출 217억원, 영업이익 68억원, 순이익 54억원, 이익률 31%의 최대 실적이 예상된다. 반면 PER은 5.8배로 낮다. 시장 급락으로 인한 주가 동반하락 시 저가매수하는 전략을 권한다. 목표가격을 1만4000원으로 잡고 매수가 1만1000원, 손절가 1만원을 제시한다.

○와이지엔터테인먼트-정대균 소장
[베스트 전문가 3인의 주간 유망주 3선] 강원랜드·유아이디·와이지엔터테인먼트

2014년 한국 경제의 키워드는 엔저와 금리다. 세계적으로 시행된 중앙은행들의 양적완화 정책이 미국을 시작으로 축소되더라도 경기회복세는 확연해질 것으로 보인다. 선진국을 중심으로 한 해외 증시도 사상 최고치를 경신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에서는 일본의 엔저정책에 따라 업종별 희비가 갈릴 것이다. 회사 콘텐츠가 일본에 많이 진출해 있는 와이지엔터테인먼트를 눈여겨봐야 한다. 이 회사는 ‘YG’ 브랜드의 엔터테인먼트와 음원제작사다. 일본 엔저 현상으로 인한 수혜가 클 것으로 판단된다. 매수가는 5만1500~5만2000원, 목표가는 6만원, 손절가는 5만원을 제시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