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고은 "나이트 갔다가 남자에게 붙잡혀…" 충격 고백

배우 한고은이 과거 한번도 클럽을 방문하지 않은 독특한 이유를 밝혔다.

25일 방송되는 '스타뷰티로드'에는 한고은과 친언니 한성원의 싱가포르 클럽을 찾은 현장이 공개된다. 클럽 나들이에 앞서 메이크업을 하던 중 한고은은 뜻밖에도 클럽에 단 한 번도 가 본적이 없다는 사실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고은은 "13년 전 놀러간 나이트 클럽에서 한 남성에게 갑자기 끌려갔던 적이 있다. 그때의 기억 때문에 그 이후로는 나이트 클럽은 물론 일반 클럽에도 가지 않았다"고 당시 사연을 전했다.

한고은은 한성원과 함께 싱가포르의 떠오르는 핫 클럽 라운지에 도착해 화려한 조명과 수많은 사람들로 붐비는 내부에 감탄했고 칵테일을 주문하며 여유로운 분위기를 즐겼다. 설렘을 감추지 못하던 한고은은 '한국 클럽도 (분위기가) 이렇냐"며 "매일매일 이랬으면 좋겠다"고 싱가포르 클럽 방문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한고은 고백을 접한 누리꾼들은 "한고은, 이런 사연이 있을줄은", "한고은 클럽 많이 갈 줄 알았는데", "한고은 비키니 자태가 예술이네", "한고은 몸매, 사유리가 부러워할 듯", "한고은 싱가포르 클럽은 좋은가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25일 밤 11시 방송되는 '스타뷰티로드'에서는 싱가포르 최상의 휴양지 세토사 섬을 방문한 한고은과 한성원의 S라인 비키니 자태가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