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널 어드벤처' 유상철 자전거 사고, 뒤바뀐 브레이크 위치에 그만…

[윤혜영 기자] 유상철 자전거 사고 사실이 알려졌다.

최근 MBC '파이널 어드벤처' 녹화 중 의외의 허당 캐릭터로 색다른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유상철이 레이스를 벌이다 자전거에서 떨어지는 위험한 순간을 맞았다.

태국 사이욕에서는 참가자들이 산악자전거를 타고 직접 각 미션장소로 이동하는 레이스가 펼쳐졌다.

유상철이 비포장산길에서 자전거로 내려오는 도중, 자전거 브레이크의 위치를 착각하면서 사고가 발생했다. 우리나라 자전거와 태국자전거 왼쪽손잡이에 해당되는 브레이크의 위치가 서로 반대에 위치해 있었던 것.

유상철은 "브레이크를 잡는 순간 앞바퀴가 멈추면서 뒷바퀴가 앞으로 쏠렸다. 버티면 더 다칠 것 같아 아예 넘어져야 되겠다는 생각이 들어 일부러 넘어졌다"고 털어놨다.

운동선수 출신답게 찰나의 순간에 뛰어난 순발력을 발휘한 유상철은 다행히 큰 부상은 피했으나, 같은 팀으로 레이스를 함께 뛰고 있는 김주경에게 비웃음을 얻었다.

김주경은 "유상철이 넘어지는 모습과 넘어지면서 외친 말이 정말 웃겼다. 방송에 나간다면 아마 난리가 날 것이다"며 유상철의 사고에 대해 걱정보다는 고소해하는 모습을 보여 현장에 큰 웃음을 선사했다.

유상철 자전거 사고에 네티즌들은 "유상철 자전거 사고, 그나마 다행이다", "유상철 자전거 사고에 김주경 반전", "브레이크 위치가 반대였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MBC '파이널 어드벤처'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출처: bnt뉴스 DB,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이병헌에게 '레드: 더 레전드'가 뜻깊은 이유 (종합)
▶ 한기원-한기웅, '정법' 출연 희망 "정글 가고 싶어 죽겠어요"
▶ [인터뷰] '20세기 미소년' 데니안 "멤버들 덕분에 성격 변했다"
▶ [인터뷰] 이현우, 리해랑-리해진 형제설? "설마 훈작가님이 시즌2에…"
▶ [인터뷰] 박기웅, 시커먼 남자 셋 김수현과 이현우? "남중-남고의 느낌"
[BNT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