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 vs 리한나, 과감한 속살패션 대결 “섹시미 폭발!”

[최혜민 기자] 국내 패셔니스타 씨엘과 해외 패셔니스타 리한나의 속살이 드러난 패션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씨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터치 미 오버 히어”라는 글과 함께 섹시한 분위기의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탱크톱과 쇼츠 아이템을 입고 위에 올이 성긴 니트를 함께 매치해 시스루룩을 완성했다.

팝스타 리한나는 2013 F/W 샤넬 패션쇼에 참석해 과감한 스타일을 찍은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그는 이너를 입지 않은 채 롱카디건만 걸친 패션으로 아슬아슬한 속살패션을 보여줬다.

롱카디건 한 장 만 걸친듯한 느낌을 줘 섹시미를 극대화 했고 위에 진주 목걸이를 여러 겹 레이어드해 글래머러스한 이미지를 부각했다. 또한 그는 클레비지라인을 노출하며 가슴의 타투가 돋보이도록 연출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씨엘과 리한나 모두 섹시미 폭발이다”, “강한 카리스마가 패션을 완성시키는 듯”, “씨엘 셀카 각선미가 굴욕이 없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출처: 씨엘 인스타그램, 리한나 인스타그램)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걸스데이 사복패션, 스타일 대통령의 잇아이템 LIST는?
▶1990’s, 그때는 ‘HOT’ 지금은 ‘납뜩’ 안 되는 패션
▶클럽-공항, TPO 앞에 당당한 팬츠 스타일링
▶열대야 탓? 스타들의 치맛단이 사라진다!
▶소녀시대-투애니원, 걸그룹 ‘리얼웨이룩’ 트렌드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