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마케팅그룹 스프링, 중국 시장 진출 '눈길'

[오민혜 기자] 문화마케팅그룹 '스프링'이 중국 시장에 진출했다.

'스프링'은 스타일리스트와 헤어, 메이크업 아티스트 등 한국의 우수한 인적 자원 독점 공급 계약을 중국 스타그룹 엔터테인먼트와 체결하고 문화 한류를 전파중이다.

중국 상하이미디어그룹 산하 동방TV를 통해 방영되는 '차이니즈 아이돌'은 미국의 '아메리칸 아이돌'의 판권을 직접 수입해 중국판으로 제작한 대형 오디션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이번 계약은 콘텐츠미디어그룹 이슈데일리가 SMG와 스타그룹 엔터테인먼트를 서로 연계해 성공시킨 것으로, 그 동안 연예계를 중심으로 한 콘텐츠 수출은 활발했지만 한류 패션과 문화를 접목한 체계적인 중국 진출은 이번이 처음이다.

'차이니즈 아이돌'은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한국의 패션 문화를 접목시킴으로써 프로그램을 한층 업그레이드 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6월30일 방송된 '차이니즈 아이돌' 20강 무대에는 그룹 신화가 출연해 스프링과 함께 문화 한류의 저력을 다시 한 번 과시했다. 신화는 카리스마 있는 폭발적인 무대로 단숨에 중국 무대를 사로잡으며 국내 최정상 아이돌 그룹임을 입증했다고.

스프링 이준석 대표는 "이번 차이니스 아이돌은 선진화된 한류 문화를 중국에 알리는 첫 시도다. 이를 발판으로 중국을 넘어 전 세계에 한류 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싶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한편 스프링은 국내외 다양한 문화 마케팅 활동 외에도 인사동 문화 체험 프로그램인 '인사누리'를 개발해 우리나라의 올바른 역사의식 확립에도 앞장서고 있다. (사진제공: 스프링)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이병헌에게 '레드: 더 레전드'가 뜻깊은 이유 (종합)
▶ 한기원-한기웅, '정법' 출연 희망 "정글 가고 싶어 죽겠어요"
▶ [인터뷰] '20세기 미소년' 데니안 "멤버들 덕분에 성격 변했다"
▶ [인터뷰] 이현우, 리해랑-리해진 형제설? "설마 훈작가님이 시즌2에…"
▶ [인터뷰] 박기웅, 시커먼 남자 셋 김수현과 이현우? "남중-남고의 느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