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혜 쌍둥이 공개, 은근 육아 고충 호소? "언제쯤 내 말 들을까?"

[김민선 기자] 박은혜 쌍둥이 공개에 네티즌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7월4일 배우 박은혜는 자신의 트위터에 “오랜만에 아기 사진. 쌍둥이를 나란히 앉혀서 마음에 드는 사진 찍는 기술을 배우고 싶다. 카메라 보라면 보고 가만히 있으라면 있고… 남자라 그런지 더 말을 안 듣는다. 화낼 수도 없고. 언제쯤 내 말을 잘 들을까?”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커다란 인형을 배경으로 삼아 그 앞에 얌전히 앉아 있는 박은혜의 쌍둥이 아들 모습이 담겼다. 같은 체크무늬 옷을 입은 두 아이는 뽀얀 피부에 오밀조밀한 이목구비로 귀여운 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박은혜 쌍둥이 공개에 네티즌들은 “박은혜는 밥 안 먹어도 배부를 듯. 아이들이 진짜 귀엽네”, “박은혜 쌍둥이 공개해서 봤더니… 다들 훈훈하다”, “박은혜 쌍둥이 공개? 엄마 많이 닮은 듯”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박은혜는 2008년 4세 연상의 사업가 김모씨와 결혼해 2011년 8월 이란성 쌍둥이 아들 얻는 기쁨을 안았다. (사진출처: bnt뉴스 DB, 박은혜 트위터)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이병헌에게 '레드: 더 레전드'가 뜻깊은 이유 (종합)
▶ 한기원-한기웅, '정법' 출연 희망 "정글 가고 싶어 죽겠어요"
▶ [인터뷰] '20세기 미소년' 데니안 "멤버들 덕분에 성격 변했다"
▶ [인터뷰] 이현우, 리해랑-리해진 형제설? "설마 훈작가님이 시즌2에…"
▶ [인터뷰] 박기웅, 시커먼 남자 셋 김수현과 이현우? "남중-남고의 느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