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비통, 현대百 무역센터점에 ‘글로벌 스토어’ 오픈··· 청담점 이어 13년 만

[박윤진 기자] 루이비통이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2층 매장의 공간 확장 리뉴얼을 마치고 새로운 글로벌 스토어를 오픈한다.

7월5일 새롭게 공개되는 본 매장은 국내 백화점 네트워크 최초로 남성과 여성을 위한 제품 카테고리 전체를 선보인다. 2000년 청담동에 루이비통 플래그십 매장의 문을 연지 13년 만에 여는 두 번째 글로벌 스토어다.

2002년 서울 강남의 비즈니스 중심가에 처음으로 문을 연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루이비통 매장은 브랜드의 상징인 럭셔리, 창의성,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 2012년 9월에는 이례적으로 국내 최초 남성 전용 매장인 ‘맨즈 유니버스’를 백화점 1층에 오픈해 급속히 성장하는 남성 시장의 트렌드를 반영, 새로운 패러다임을 주도한 바 있다.

한편 오프닝을 맞아 루이비통 가죽 소품 및 액세서리를 이용하여 갖가지 동물 작품을 만들었던 영국 출신 아티스트 빌리 아킬레오스(Billie Achilleos)와 함께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동물 작품을 헌정하는 이벤트가 마련된다.
(사진제공: 루이비통)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패션이 어려운 남성들, 백(bag) 매치에 주목!
▶열대야 탓? 스타들의 치맛단이 사라진다!
▶감성 커플링? 디자이너 주얼리 브랜드를 찾아라!
▶1990’s, 그때는 ‘HOT’ 지금은 ‘납뜩’ 안 되는 패션

▶소녀시대-투애니원, 걸그룹 ‘리얼웨이룩’ 트렌드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