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L

장윤정, '가족사' 진실 밝혀져야 할까?

참여
하기
장윤정 안티블로그 운영자가 장윤정 가족의 지시에 따른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

장윤정 어머니와 남동생이 방송에 출연해 장윤정에 대한 폭로를 한 가운데 이번에는 장윤정 외가 친지 중 한 명이 장윤정 안티사이트를 직접 운영하고 있다는 설이 흘러 나왔다.

장윤정 안티사이트 운영자가 쓴 글 모아보니…'무서울 정도'
네이버에 자신을 장윤정의 팬이라 소개한 장윤정 안티블로그 운영자 콩XXX는 2006년부터 블로그를 운영하며 최근 장윤정이 재산 탕진 사실을 밝히자 악성 게시글들을 올리고 있다. 블로그 운영자는 장윤정에 대한 세세한 이력과 과거 행적을 게시할 뿐만 아니라 장윤정과 가족들의 진흙탕 싸움에 대해 원색적인 비난을 가하고 있다.

이 운영자가 블로그에 올린 내용을 보면 "장윤정은 엄마를 정신이상에 외도, 재산탕진에 구타를 했다며 아빠와의 이혼을 강요한 뒤 연락을 끊었다", "부녀는 전화번호를 바꾸고 24시간 경호원 배치를 해놓은 상태다", "나는 장윤정 10년 팬이지만 용서 못한다. 보복만이 남았다" 등의 무서운 글들을 써놓았다.

이에 관해 장윤정 측은 "친척이 직접 안티사이트를 운영한다는 소문을 들은 적은 있지만 그게 사실인지 아직 확인이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한편, 30일 한 방송에서 장윤정의 남동생은 장윤정과 주고 받은 문자를 공개해 화제를 부르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