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제공

/MBC 제공

가수 윤민수 아들 윤후가 섹션TV에 나와 영어 실력을 보여줬다.

윤후는 26일 방송될 MBC '섹션TV 연예통신' 인터뷰에서 영어 신동임을 입증했다.

리포터 에릭남이 인터뷰 도중 윤후에게 영어를 가르쳐 주겠다고 말하자 "영어는 이미 배웠어요"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윤후는 에릭남의 돌발 영어질문에도 전혀 막힘없이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윤후는 다이어트 비결에 대한 질문에 자신만의 비법을 공개했고 "날씬해지니까 기분이 좋다. 더 날씬해질래"라며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