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미 "남편 바꾸고 싶다" 폭탄 발언

개그우먼 정경미가 집안 분위기와 함께 남편 윤형빈을 바꾸고 싶다는 발언으로 스튜디오를 놀라게 했다.

25일 방송되는 MBC 퀸 '살림살이 차트쇼 더 퀸'의 MC 정경미는 "봄을 맞아 싱숭생숭한 마음을 달래기 위해 집안 분위기를 바꾸고 싶다"고 이야기를 하다가 "남편도 바꾸고 싶어요" 라는 폭탄 발언으로 패널과 청중들을 폭소케 했다.

깜짝 놀란 MC들과 패널들의 반응에 정경미는 "아무래도 계절을 타나봐요"라며 분위기를 자연스럽게 넘겨 벌써부터 능숙한 유부녀의 모습을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정경미는 개그맨 윤형빈과 7년 연애의 종지부를 찍고 지난 3월 22일 웨딩마치를 올렸다.

이외에도 걸그룹이 입는 스타킹까지 알고 있는 열혈 삼촌팬 김정민 등이 출연하는 '더 퀸'은 25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