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선 눈물 'TV조선 뉴스쇼 판' 캡처

/김미선 눈물 'TV조선 뉴스쇼 판' 캡처

TV조선 김미선 앵커가 뉴스 진행 도중 눈물을 흘려 방송 사고를 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TV조선 '뉴스쇼 판'에서 북한에 생존해 있는 국군포로 명단 관련 내용을 보도하며 김 앵커는 국군포로에 대한 정부 대처에 답답함을 호소했다.

국군포로 명단에 자신의 오빠 이름이 없다며 오열하는 한 할머니의 사연을 본 김 앵커는 결국 감정에 복받친 듯 눈물을 흘렸고, 잠시 말을 잇지 못하다 눈물을 닦고 마무리했다.

김 앵커는 방송 후 트위터를 통해 "정갈하지 못했던 진행에 불편하셨을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라고 전하며 사과를 표했다.

한편 김미선 눈물 방송사고를 접한 누리꾼들은 "김미선 눈물 아름다운 방송사고" "김미선 눈물 보니 나도 눈물 난다" "김미선 눈물 방송사고에 깜짝" "김미선 눈물에 박수 보냅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