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영 아나운서 "고 울랄라세션, 고의 아냐"

KBS 2TV ‘연예가중계’가 故 임윤택 사망 보도와 관련해 공식사과했다.

‘연예가중계’는 지난 16일 그룹 울랄라세션의 리더였던 故 임윤택에 관한 소식을 전하며 실수가 있었던 점에 대해 공식사과했다.

이날 박은영 아나운서는 “고 울랄라세션의 고 임윤택 씨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그룹명 앞에 ‘故(고)’ 를 붙여 말하는 실수를 했다.

이후 ‘연예가중계’ 측은 17일 “지난 16일 오후 방송한 ‘연예가중계’에서 MC 박은영 아나운서의 말실수가 있었다. 실수지만 잘못 말을 한 만큼 사과의 뜻을 밝힌다”라며 공식사과했다.

또한 공식사과한 ‘연예가중계’ 제작진은 “박은영 아나운서의 말실수는 고의는 아니다. 워낙 무거운 사안이다 보니 진행상 실수가 있었다”며 “생방송 도중 예상치 못한 진행상 실수에 제작진이 사과의 뜻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