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숙 '17세 연하男' 자폭 발언 '깜짝'

배우 이미숙이 '17세 연하남' 발언을 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지난 11일 첫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미라클 코리아'에서 MC 이미숙이 17세 연하 자폭발언으로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미라클 코리아'에는 독일에서 활동 중인 카운터테너 이동규가 출연해 공연 중 갑작스럽게 이미숙의 팬임을 공개하며 깜짝 프로포즈를 했다. 이에 이미숙은 "17세 연하는 아니겠죠?"라며 평소 화통하고 쿨한 성격다운 과감한 멘트로 당당하게 화답하며 출연진들을 당황케 했다.

또 특수 제작된 웨딩드레스를 입고 와이어에 몸을 의지한 채 공중에서 등장하는 다소 파격적인 오프닝으로 관객들을 놀라게 하며 첫 MC를 맡은 프로그램에 대한 열의를 보였다. 또한 다소 곤란한 질문도 서슴없이 던지며 시청자 입장에서 궁금증을 해소시켜주는 진행방식으로 초보MC로서 호평을 받고있다는 후문이다.

앞서 이미숙은 전 소속사에 의해 17세 연하 남성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사실이 폭로된 바 있다. 이에 이미숙은 허위 사실을 유포해 명예와 인격을 훼손했다며 해당 내용의 기사를 보도한 기자 두 명과 더불어 전 소속사 대표에게 10억 원을 배상하라는 소송을 제기했으나 패소했다.

한편 '미라클 코리아'는 세계 각국에서 노력을 통해 기적을 만드는 사람들이 출연해 화려한 공연을 펼치고 객석에 자리한 기적의 평가단을 감동시켜 만장일치로 100인의 표결과가 나오면 출연자는 천만 원의 상금을 획득하게 된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