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스타일'로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 2위에 오른 가수 싸이(박재상·35)가 영국(UK) 차트에서도 정상에 다가섰다. 영국의 오피셜 차트 컴퍼니가 26일 발표한 UK 싱글 차트 중간 집계에서 '강남스타일'이 1위를 차지한 것.

이에 따라 미국 빌보드차트와 영국 차트 중 어디에서 먼저 1위에 등극하느냐가 초미의 관심사가 됐다.

싸이의 '강남스타일'은 미국 빌보드차트에서 현재 2위를 차지하고 있다.

UK차트 중간 집계 결과에 따르면 '강남스타일'은 지난 주 1위였던 아일랜드 록밴드 스크립트의 '홀 오브 페임', 미국 힙합 스타 플로 라이다의 '아이 크라이(I Cry)' 등을 제치고 1위를 달리고 있다.

오피셜 차트 컴퍼니는 이날 '강남스타일은 마침내 영국 차트를 정복할 것인가?'라는 제목의 분석 기사를 실어 '강남스타일'이 한국 노래로는 처음으로 UK 차트 1위에 오를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분석했다.

UK 차트 최신판은 오는 30일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