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대현 재방 출연료, 단돈 750원 ‘정형돈과 같은급 인줄 알고…’

[연예팀] 가수 성대현 재방 출연료가 단돈 750원이었다고 밝혀 화제다.

6월30일 방송된 MBC ‘세상을 바꾸는 퀴즈-세바퀴’에 출연한 성대현은 “그동안 아내에게 지상파 한 프로 그램당 1만 원, 케이블 5천 원 씩 용돈을 받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성대현은 “그런데 정형돈 씨한테 재방 출연료에 대해 듣게 됐다”며 “재방 출연료를 받으려면 가입비로 20만원을 내야 되더라. 그래서 아내한테 이제 용돈을 안 받을 테니 20만원만 달라고 딜을 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성대현은 “힘들게 돈을 냈는데 몇 달 뒤 받은 재방 출연료가 고작 750원에 불과했다. 정형돈 씨와 제 출연료에 차이가 있는데 잘못 생각했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성대현 재방 출연료, 겨우 750원 불쌍하다”, “성대현 재방 출연료, 정형돈과 극과 극”, “성대현 재방 출연료, 아내 분한테 용돈 타 쓰시는구나. 안타깝다”라며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출처: MBC ‘세상을 바꾸는 퀴즈-세바퀴’ 방송 캡처)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효연 생방송 실수, 본인이 벗어놓은 치마에 발 걸려 ‘꽈당’
▶ 뮤직뱅크 방송사고, 티아라 ‘러비더비’ 무대서 카메라 앵글 이탈
▶ 유혜리 10kg 감량, 2주 만에 되찾은 브이라인 ‘수애 닮은꼴 등극’
▶ 신은경 '우리재혼했어요' 출연, 상대는 박진영 '파격꽁트' 기대↑
▶ [★화보] 곽현화, 시원한 망사 비키니로 관능적 매력 뽐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