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차승원-하지원, '촬영감독이 뽑은 올해의 최고 배우!'

9일 오후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열린 '2011 그레미상 시상식'에 참석한 배우 차승원, 하지원이 최우수남·녀연기자상을 수상했다.

'그리메상'은 1993년 제정된 한국방송촬영감독연합회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작품성, 예술성, 영상미, 창의력, 실험정신 등을 고려해 수상작이 선정된다.

올해의 그리메상 대상은 SBS '시크릿 가든'에게 영광이 돌아갔으며 최우수작품상은 KBS 동아시아 생명 대탐사 '아무르'와 MBC '최고의 사랑', 특수 촬영상은 EBS 3D 입체다큐멘터리 '신들의 땅 앙코르'가 수상했다.

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