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이지아, 이혼소송 보도에 연예계 ‘발칵’ 정우성은 ‘충격’

[연예팀] 가수 서태지가 배우 이지아와 본래 부부였으나 최근 이혼소송중인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4월21일 모 스포츠지의 보도에 따르면 이지아(33 본명 김지아)는 서태지(39 본명 정현철)를 상대로 위자료 및 재산분할을 요구하는 이혼소송을 제기했으며 양측은 법정대리인을 통해 이미 공판을 마치고 이혼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태지와 이지아의 이혼 소송은 4월18일 서울가정법원에서 있었던 2차 공판이 외부에 알려지면서 소문이 퍼졌다.

한편 이지아는 앞서 SBS 드라마 ‘아테나-전쟁의여신’을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바 있는 정우성과 열애를 인정한 상태였다. 때문에 정우성이 이 사실을 미리 알고 있었는지에도 관심이 몰리고 있다. 하지만 정우성 소속사 관계자는 “정우성도 모르고 있었던 사실이며 상당한 충격을 받았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거북이 새멤버' 이강, 알고보니 god연습생 출신 '김태우와 절친'

▶김아중, 치명적인 관능미로 김영광 유혹! 저돌적인 키스신 선보여 '눈길'
▶박봄 ‘돈트크라이’ 호평 속, 에프엑스 제치고 음원 올킬
▶윤복희 “어린시절, 너무 어려워 자살하려고 했었다” 고백
▶김종민 “현영과 결별이유? 싸워서…” 고백
[BNT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