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입국 '이지아 질문에 웃음만'

[연예팀/사진 손지혜 기자] '파리 스캔들'의 주인공 정우성이 홀로 입국했다.

3월1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정우성은 이지아와의 열애설에 대한 질문에 의미심장한 미소만 짓고 재빨리 공항을 빠져나갔다.

앞서 한 매체는 정우성과 이지아가 프랑스 파리 샹젤리제 인근 생토노레 거리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해 세간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한편 정우성과 이지아는 최근 종영된 SBS 드라마 '아테나: 전쟁의 여신'에 함께 출연하며 연인으로 발전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장자연 편지 원본 23장, 조작 흔적 '속속' 밝혀져…
▶레이디가가, 소녀시대 ‘Be Happy’ 표절 논란! 네티즌 의견 '분분'
▶‘악마미소 강서연’ 역 황선희 “‘싸인’은 꿈같은 선물”
▶백보람, 턱 보형물 고백 '주사 효과 계속되지 않아…'
▶배수빈, 2살 연상의 일반인 여자친구와 8년 연애 끝에 결별!
[BNT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