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테나' 정우성-이지아 열애설…소속사 "사실 확인중"

배우 정우성과 이지아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지난 10일 스포츠칸에 따르면 정우성(38)과 이지아(30)는 지난 6일 오후 4시(현지시간)께 프랑스 파리 샹젤리제 인근의 생토노레 거리에서 다정한 모습을 드러냈다.

신문에 따르면 두 사람은 수수하고 편안한 복장으로 거리를 거닐었고, 특히 이지아는 정우성의 재킷 주머니로 손을 넣은 채 거리를 거니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었다.

스포츠 칸은 이어 두 사람이 화보나 CF 등 촬영 일정으로 파리에 간 것이 아니며 개인적인 시간을 가진 것이라고 보도하며 출국 정황 역시 포착됐다고 밝혔다.

신문은 또 한 항공사 관계자의 말은 인용해 두 사람은 지난 주말경 아랍 에미레이트 항공사의 항공편을 이용해 나란히 파리로 출국했고 정우성은 비즈니스 좌석을, 이지아는 이코노미 좌석에 탔다고 전했다.

이에 이지아 소속사 측은 "친구들과 여행을 간다고 들었다"며 "정우성에 대한 개인 감정은 아직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정우성과 이지아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아테나: 전쟁의 여신'에서 옛 연인에서 국정원 동료로 재회한 사이로 출연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핫팬츠 입은 아이유, '깜찍발랄…자꾸자꾸 눈길이…'
▶ [화보] 씨스타, '건강미 넘치는 섹시 라인'
▶ [화보] 이해인, '망사 사이로 보일 듯! 말 듯!'
▶ [화보] 남규리, 가려지지 않는 순백의 섹시미
▶ [화보] '몸매 종결자' 지나, 섹시한 각선미 '부럽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