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사진 논란' 남녀공학 "활동중단"…소속사 "상황 파악후 공식입장 발표"

아이돌 그룹 남녀공학의 열혈강호(19), 가온누리(17)가 친구들과 유흥업소에서 술을 마시는 사진이 인터넷에서 공개돼 논란을 휩싸였다.

이 사진에서 열혈강호는 친구들과 유흥업소로 보이는 장소에서 친구들과 술을 마시고 있는 모습이며 가온누리도 술과 안주가 어지럽게 놓여있는 술집에서 친구들과 함께 찍은 모습이다.

소속사 측은 "열혈강호의 경우 고교 졸업 후 가진 술자리"라고 해명했다.

최근 소속사가 나서 루머를 퍼뜨린 유포자를 찾아내고 사과를 받으면서 일단락되는가 싶었던 아이돌 루머 파문은 1991년생인 '남녀공학'의 열혈강호의 술집 사진으로 또다시 점화됐다.

또 소속사는 "조만간 남녀공학의 방송 활동이 끝난다"며 "상황을 파악한 뒤 공식 입장을 밝히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헉 파격 드레스' 이채영, '레드카펫 위의 관능미'
▶ [화보] 백화점 무더위속 란제리가 모피를 만났을때
▶ [화보] 백지영, 속옷 브랜드 '야르시.비' 론칭
▶ [화보] 황정음, '깜찍 섹시' 팔색조 매력 화보 공개
▶ [화보] '요정' 유진, 청순 벗고 섹시 입다!…데뷔 첫 파격 화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