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앵커, SBS 뉴스 클로징서 'MB 옹호' 발언

SBS 뉴스의 신동욱 앵커가 클로징 멘트로 이명박 대통령의 '양배추 김치 발언'을 옹호하고 나서 네티즌들의 도마위에 올랐다.

30일 방송된 SBS '8시 뉴스'에서 신동욱 앵커는 클로징 멘트를 통해 "요즘 김치대란이 일어나고 있다는 말을 듣고 대통령이 김치 대신 양배추 김치를 식탁에 올리라고 했다는 말이 전해지면서 네티즌들이 논란을 벌이고 있다고 합니다"고 말한 뒤 "대통령이 물가를 잘 모르고 엉뚱한 말을 했다는 건데, 설혹 그렇게 했다고 하더라도 과연 그렇게까지 해석하고 논란으로 볼 일인지는 의문"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멘트는 이날 이 대통령이 "배추가 비싸니 내 식탁에는 배추김치 대신 양배추 김치를 올리라"고 지시했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이 "배추나 양배추나 비싼 것은 마찬가지"라며 "물정을 몰라도 너무 모른다"며 대통령의 현실감각에 대해 비판한 것을 꼬집은 것이다.

뉴스가 끝난 후 시청자 게시판과 각종 인터넷 게시판에는 이날 클로징 멘트가 지나치다는 지적이 끊이지 않고 있다.

한 시청자는 "앵커가 무슨 청와대 대변인인가요??"라며 "그게 무슨 멘트입니까? 정말 어이 없네요"라고 질타했고, "정상적인 팩트를 가지고 정당한 비판을 한 국민을 정신 나간 사람들 취급을 했다"며 "그러고도 너희가 언론이냐"고 꼬집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헉 파격 드레스' 이채영, '레드카펫 위의 관능미'
▶ [화보] 백화점 무더위속 란제리가 모피를 만났을때
▶ [화보] 백지영, 속옷 브랜드 '야르시.비' 론칭
▶ [화보] 황정음, '깜찍 섹시' 팔색조 매력 화보 공개
▶ [화보] '요정' 유진, 청순 벗고 섹시 입다!…데뷔 첫 파격 화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