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자 차예련이 숨겨둔 콤플렉스에 대해 털어놨다.

지난 28일 SBS '강심장' 1주년 특집에 출연한 차예련은 자신의 외모가 '고양이상'이라며 불만을 토로했다.

차예련은 "날카로워 보이는 눈매 때문에 외모 콤플렉스가 있었다"며 "항상 청순한 이미지의 외모가 부러웠다"고 고백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이어 "외모 때문인지 들어오는 작품마다 공포, 스릴러가 대부분이었다"며 과거 속앓이를 했던 사연을 전했다.

또한 MC 이승기를 향해 호감을 드러내며 특별한 인연임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날 '강심장'에는 차예련 외에도 SBS 드라마 '닥터챔프'의 출연진 김소연, 정겨운, 신동 등과 조형기, 최화정, 최홍만, 이유진, 미스에이(민, 지아), 김태훈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