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피해갈 수 없는 MR제거 공개…'실력파 아이돌'로 우뚝

그룹 씨스타(SISTAR)의 흔들림 없는 라이브 실력이 화제다.

지난 주 두 번째 싱글 '가식걸'을 발표한 씨스타는 각종 음악차트프로그램을 통해 화려한 컴백무대를 가졌다.

이후 각종 포털 연예 게시판에는 씨스타 컴백무대의 MR제거 영상이 게재됐다. 씨스타는 신곡 '가식걸'로 격렬한 안무를 소화하면서도 완벽하게 라이브를 선보여 가창력을 입증했다.

이를 확인한 네티즌들은 "CD 라이브계의 강자가 나타났다" "아이돌그룹의 MR 제거라 기대하지 않았는데 완벽하다" 등의 호평을 보냈다.

시스타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측은 "무대에서 안무와 노래를 소화할 수 있도록 데뷔 전부터 고강도의 트레이닝을 받아왔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지난 28일 열린 나눔콘서트에서 넘어진 랩퍼 보라는 엄지손가락 뼈에 금이가 3주간의 치료를 받아야 하지만 활동을 감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요정' 유진, 청순 벗고 섹시 입다!…데뷔 첫 파격 화보
▶ [화보] 비치발리볼 '엉덩이 뒤로 은밀한 사인'
▶ [화보] 황정음, '깜찍 섹시' 팔색조 매력 화보 공개
▶ [화보] 조여정, 구릿빛 피부로 섹시미 과시
▶ [화보] 日 그라비아★ 호시노 아키, 최강 섹시로 한국 상륙!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